시인 박재수
홈페이지 시인 박재수 프로필 이메일 방명록
  김성규 - 독산동 반지하동굴 유적지                      
  글쓴이 : 날짜 : 04-01-02 05:12     조회 : 2078    
  Trackback Adress : http://bimilo.com/gnu4/bbs/tb.php/chuchunsi/24
독산동 반지하동굴 유적지                       - 김성규



가슴을 풀어헤친 여인,
젖꼭지를 물고 있는 갓난아기,
온몸이 흉터로 덮인 사내
동굴에서 세 구(具)의 시신이 발견되었다

시신은 부장품과 함께
바닥의 얼룩과 물을 끌어다 쓴 흔적을 설명하려
삽을 든 인부들 앞에서 웃고 있었다
사방을 널빤지로 막은 동굴에서
앞니 빠진 그릇처럼
햇볕을 받으며 웃고 있는 가족들
기자들이 인화해놓은 사진 속에서
들소와 나무와 강이 새겨진 동굴 속에서
여자는 아이를 낳고 젖을 먹이고
사내는 짐승을 쫓아 동굴 밖으로 걸어나갔으리라
굶주린 새끼를 남겨놓고
온몸의 상처가 사내를 삼킬 때까지
지쳐 동굴로 돌아오지 못했으리라
축 늘어진 젖가슴을 만져보고 빨아보다
동그랗게 눈을 뜬 아기
퍼렇게 변색된 아기의 입술은
사냥용 독화살을 잘못 다루었으리라

입에서 기어 나오는 구더기처럼
신문 하단에 조그맣게 실린 기사가
눈에서 떨어지지 않는 새벽
지금도 발굴을 기다리는 유적들
독산동 반지하동굴에는 인간들이 살고 있었다


추천시
게시물 26건
No Title Name Date Hit
26 황지우 - 새들도 세상을 뜨는구나 박재수 05.03.17 4185
25 황동규 - 풍장 박재수 05.03.13 2876
24 김성규 - 독산동 반지하동굴 유적지                  … 04.01.02 2079
23 김종현 - 폐타이어 04.01.02 2291
22 이동호 - 조용한 가족 04.01.02 2191
21 최영철 - 냉동창고 03.12.21 1710
20 나희덕 - 눈길 03.11.15 1774
19 김기택 - 화석 03.11.15 1888
18 양수창 - 채송화 (1) 03.08.24 2624
17 정호승 - 내가 사랑하는 사람 03.05.12 1974
16 이성복 - 음악 03.05.12 1764
15 마종기 - 책장 03.04.19 1965
14 천양희 - 오래된 골목 03.04.13 1888
13 이윤학- 집 03.04.13 1760
12 김광규- 저녁길 03.04.13 2150
11 김기택- 타이어 03.03.23 1744
10 안도현 - 섬 03.03.23 1907
9 안도현- 연탄 한 장 03.03.23 2886
8 정진규 - 비누 03.03.23 1701
7 장석남 - 맨발로 걷기 02.10.13 1813
 1  2  
 
비밀번호 찾기 회원 가입